이미지명

HOME > 커뮤니티 > 자료실

자료실 내년부터 20·30대
2018-08-30 12:35:37
주식회사 팜이스트 <> 조회수 840
119.65.28.83

내년부터 20·30대 '국가건강검진' 대상자 확대된다

 

피부양자 및 지역가입자 세대원 포함..우울증 검사 항목도 실시

 

내년부터 20~30대 직장가입자의 피부양자 및 지역가입자 세대원도 국가건강검진을 받을 수 있게 된다. 또 중·장년층에만 시행하던 정신건강검사(우울증)를 20세와 30세로 확대한다.

 

보건복지부는 19일 권덕철 차관 주재로 국가건강검진위원회를 개최해 ‘20~30대 직장가입자의 피부양자 및 지역가입자의 세대원 등에 대한 국가건강검진 적용방안’을 심의·의결하고 2019년부터 적용한다고 밝혔다.

 

그동안 20~30대 직장가입자 및 지역가입자의 세대주는 건강검진대상에 포함되어 주기적인 건강검진 혜택을 받아 왔으나, 20~30대라도 직장가입자의 피부양자 및 지역가입자의 세대원 등은 건강검진대상에서 제외됐었다.

 

이에 대해 청년세대간 형평성에 대한 비판이 제기됐고, 특히 최근 청년들에게서 만성질환이 조기 발병됨에 따라 제도 개선이 이루어지게 됐다.

 

또 최근 사회문제가 되고 있는 청년세대의 ‘우울증’을 조기 발견해 치료 할 수 있도록, 40~70세에만 시행하던 정신건강검사(우울증)를 20세와 30세에도 확대 시행한다는 방침이다.

 

복지부는 이번 조치로 20~30대 청년세대의 국가건강검진 사각지대가 해소돼 영유아기부터 노년기까지 생애주기별 평생건강관리체계의 기반을 마련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약 719만명의 청년들이 새롭게 국가건강검진대상에 포함되며, 수검률에 따라 연간 300억 원에서 500여억 원이 추가 소요될 예정이다.

 

복지부 정영기 건강증진과장은 “이번 조치는 청년세대간 형평성 문제 해소와 질병의 조기발견 목적뿐만 아니라, 고혈압·당뇨병과 같은 만성질환과 관련된 위험인자를 청년세대부터 적극 관리하여 향후에 질병이 발생하지 않도록 하는 예방효과도 고려했다”고 밝혔다.

 

 

유수인 기자

출처: 쿠키뉴스(2018.7.19.) https://news.v.daum.net/v/20180719173031628


이미지명
상단으로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