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지명

HOME > 커뮤니티 > 제약업계소식

제약업계소식 日 2024년까지 안과·피부과 의약품 등 우상향 성장
2018-02-27 14:14:57
주식회사 팜이스트 <> 조회수 855
119.65.28.83

일본의 시장조사 전문회사 ‘후지경제’는 고령화의 영향으로 2024년까지 안과·이비인후과, 피부과 의약품 시장 규모가 꾸준한 우상향 성장세를 보일 것으로 예측했다.

후지경제는 안과·이비인후과 의약품은 녹내장치료약, 황반변성치료약을 중심으로 시장이 확대될 것으로 분석했다. 

녹내장치료약은 프로스타글란딘제제 단일제는 제네릭의약품의 영향을 받겠지만, 배합제는 신장할 것으로 내다봤다. 가령이 최대원인이 되는 황반변성증은 일명 단카이세대(베이비붐세대)의 고령화로 그 이환율이 상승하고 중증환가가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이에 따라 2016년 639억엔이었던 시장이 2023년 1,000억엔을 돌파하고 2024년에는 1,182억엔까지 확대된다는 것. 

한편, 피부과치료약은 2018년 이후 매년 3~5% 가량 성장할 것으로 전망했다. 시장의 약25%를 차지하는 피지결핍증치료약·피부연화제가 고령화의 확산으로 노인성피지결핍증 증가로 신장하면서 시장을 견인할 전망이다.

또, 여드름치료약, 손톱백선치료약, 탈모증, 건선치료약의 신장이 시장확대에 기여하는 한편, 외용 항균제, 진양제 등 기타 치료약, 치질치료약은 ‘약가인하 및 제네릭의약품 전환으로 침체가 이어질 것’으로 내다봤다.

이에 따라 후지경제는 2024년 안과·이비인후과 치료약 시장규모는 2016년 대비 20.8% 증가한 3,779억엔, 피부과치료약 시장규모는 43.8%증가한 2,920억엔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다. 

약업신문 최선례 기자


이미지명
상단으로 바로가기